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교육
동국대, 디지털 인문학 랩 설립기념 국제학술대회 개최
동국대학교 전경. 사진=매일일보 DB.

[매일일보 복현명 기자] 동국대학교 트랜스미디어세계문학연구소는 오는 18일~20일까지 동국대와 서울시 일대에서 ‘동국대 디지털 인문학 랩 설립기념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트랜스미디어와 포스트모던 숭고’를 주제로 동국대 트랜스미디어세계문학연구소 산하기관인 디지털 인문학 랩의 설립 기념으로 한국연구재단의 ‘트랜스미디어, 세계문학과 디지털인문학의 미학-포스트모던 숭고의 방법론적 재현’ 과제의 일환으로 열린다.

또 김형수 연세대 교수, 미디어 아티스트 이행준·김효진씨, Timothy Murray 미국 코넬대 교수 등 동서양의 트랜스미디어 아티스트와 디지털 인문학자들이 초빙됐다.

학술대회는 18일과 19일에는 동국대 혜화관 고순청세미나실에서, 20일은 아모레퍼시픽 박물관과 MMCA 박물관 등 디지털 인문학 공간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김영민 동국대학교 트랜스미디어세계문학연구소장(영어영문학부 교수)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트랜스미디어, 디지털 인문학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어 동서양의 저명한 학자와 트랜스미디어 아티스트들을 초청해 학술대회를 연다”며 “문학과 인문학, 기술공학, ICT가 접점을 이루는 21세기에 인문학의 역할을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