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유통
KT&G, ‘릴’·‘핏’ 전국 64개 도시로 확대 출시
릴과 핏 판매 지역. 사진=KT&G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KT&G는 궐련형 전자담배 ‘릴’(lil)과 전용담배 ‘핏’(Fiit)을 전국 64개 도시로 확대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KT&G에 따르면 릴과 핏은 지난해 11월 서울 지역 편의점 2700곳을 통해 첫 선을 보인 뒤 올해 3월 부산·광주·대전·세종 등 주요 대도시로 판매 지역을 확대, 현재 전국 14개 도시의 판매점 1만1638 곳에서 판매 중이다.

KT&G는 이같은 판매지역 확대에도 전국 출시에 대한 소비자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고 판단해 오는 23일부터 경남 창원·전북 전주 등 전국 50개 도시의 편의점 4148 곳에서도 판매하기로 릴과 핏을 판매하기로 했다.

현재 제품이 유통 중인 주요 대도시에서도 판매처를 1563곳 추가로 늘릴 예정이다. 자세한 지역별 판매처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KT&G 관계자는 “릴과 핏을 구매하고 싶다는 지역 소비자들의 요구가 이어져 전국 64개 도시로 판매망을 확대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소비자 기호에 맞는 다양한 전자담배용 제품을 개발해 고객을 만족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아라 기자  arakim7@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