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MI특별기획
[MI 분양특집] 삼호, 대전 대덕구 20년만의 새아파트 ‘e편한세상 대전법동’지하 2층~최고 지상 29층, 12개동, 전용면적 59∼84㎡, 총 1503가구
'e편한세상 대전법동' 투시도. 사진=삼호 제공

[매일일보 이아량 기자] ㈜삼호는 오는 27일 대전 대덕구 법동1구역 재건축 사업인 ‘e편한세상 대전법동’의 주택전시관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할 계획이다. 

㈜삼호와 대림산업이 공동으로 시공하는 이 단지는 대전 대덕구 법동 284-10 일대에 공급되며 지하 2층~최고 지상 29층, 12개동, 전용면적 59∼84㎡, 총 1503가구 규모로 이중 414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이번 공급되는 ‘e편한세상 대전법동’은 대전시를 비롯해 충청남도, 세종시 거주자 중 1순위라면 누구나 청약이 가능하며 이전등기 완료 후 전매까지 가능하다.

특히 ‘e편한세상 대전법동’은 한동안 새 아파트 공급이 전무했던 대덕구에 20년 만에 나온 새 아파트라는 점에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우수한 교통 여건도 이 단지의 대표적인 장점 중 하나다. 경부·호남고속도로, 신탄진역을 비롯한 광역교통망은 물론 대덕대로, 세종~DTV연결도로와 인접해 있다. 남세종IC와 유성IC 및 BRT급행버스를 통해 대전 시내로의 접근성이 좋고 세종시까지도 동일 생활권으로 누릴 수 있다. 

또 2025년으로 예정된 대전도시철도 2호선 개통과 대전역 역세권 개발사업(예정)으로 교통 여건은 한층 탄탄해질 전망이다. 

올해 본격화된 사이언스 콤플렉스 등 대형 개발호재도 잇따르고 있다. 과학·문화체험시설과 호텔, 근린생활시설 등 복합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조성되는 사이언스 콤플렉스는 엑스포과학공원 내 지하 4층~지상 43층, 연면적 27만1336㎡ 규모로 6000억원 이상의 재원이 투입된다.

교육시설로는 중리초와 중리중학교가 단지 바로 옆에 붙어 있어 초·중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 수요자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또 계족산과 동춘당공원이 가깝고, 안산공원, 중리 전통시장도 있어 생활 쾌적성 및 편의성까지 우수하다.

주택전시관은 대전시 유성구 봉명동 1016-2번지(유성온천역 1번출구 앞)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0년 9월 예정이다.

이아량 기자  toleranc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