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독일 프리미엄 가전 밀레, ‘유로쿠치나 2018’ 참가다이얼로그 오븐 및 투인원 인덕션 호브, 슬림라인 식기세척기 등 선봬
다이얼로그 오븐. 사진=밀레 제공

[매일일보 이우열 기자] 독일 프리미엄 가전 밀레는 17~22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주방가전 및 가구 박람회 ‘유로쿠치나 2018’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유로쿠치나는 1974년 이탈리아에서 개최돼 2년에 한 번씩 열리는 주방가전‧가구 박람회다. 올해로 22회째를 맞았다. 이번 행사에는 총 117개 업체, 30만명 이상이 참가한다.

밀레는 유로쿠치나에서 신개념 오븐인 ‘다이얼로그’ 오븐을 비롯 투인원 인덕션 호브, 슬림라인 식기세척기 등 주방가전을 전시 및 공개한다. 밀레는 약 1200㎡(363평)의 규모로 3개 대형 타워 타입의 부스를 제작, 150석 규모의 카페 공간도 별도로 마련한다.

이번 밀레 전시장의 하이라이트는 다양한 주파수의 전자기파를 사용해 음식을 열로 조리하는 ‘M쉐프’ 기술이 적용된 혁신적인 ‘다이얼로그 오븐’이다. 다이얼로그 오븐은 음식이 조리되는 과정을 스스로 감지해 자동으로 조절한다. 일반 전자레인지와 달리 약한 강도의 전자기파를 사용해 보다 부드러운 조리가 가능하다.

또한, 밀레는 ‘투인원 인덕션 호브’도 공개한다. ‘투인원 인덕션 호브’는 요리 시 음식에서 발생하는 증기와 음식 냄새, 일산화탄소 등 유해물질을 바로 빨아들이는 흡입 장치를 2개 인덕션 사이에 장착했다.

이밖에도 밀레는 1~2인 가구를 위한 슬림라인 식기세척기를 비롯 빌트인 와인 셀러, 사이드 바이 사이드 형태의 냉장·냉동고, 쿠커 후드, CM5 커피머신 등 다양한 주방가전을 대거 선보인다.

한편, 밀레는 16~22일 밀라노 인근의 조나 토르토나에서 별도 이벤트 ‘크리에이팅 뉴 디멘션’을 개최한다. 다이얼로그 오븐을 이용한 요리를 선보이는 식사 시간과 고객을 위한 제품 시연 및 브랜드 설명이 진행된다.

이우열 기자  wylee726@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