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체육 출판
[신간] 바오로딸출판, 이충무의 행복나침반 ‘사방이 온통 행복인데’ 출간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바오로딸 출판사가 마음이 따뜻해지고 기분 좋아지는 ‘사방이 온통 행복인데’를 출간했다.

책은  ‘이충무의 행복 나침반’이란 제목으로 연재되고 있는 저자의 글 중에서 49가지를 뽑아 엮은 수필 모음집이다.

수채화 물감 풀듯 써 내려간 저자의 글은 이 시대를 살아가면서 누구나 접할 수 있는 일들, 사람들과의 관계와 만남, 관심을 가져야 할 이웃의 이야기 그리고 자신의 신앙과 삶에서 깊이 있게 우려낸 이야기들을 통해 잔잔한 울림을 준다.

다양한 주제와 줄거리가 있는 이야기들이 많아 술술 읽을 수 있고, 일러스터 구민정이 그린 따듯하고 사랑스러운 일러스트가 행복지수를 한층 더 올려준다.

재치 있는 내용, 감칠맛 나는 표현, 특히 공감하는 이야기에서는 나도 모르게 고개를 주억거린다. 이야기를 통해 자신을 돌아보는 성찰의 행복도 선사한다.

케렌시아는 투우 용어로 ‘피난처’ 또는 ‘안식처’라는 뜻이다. 이 글이 자신만의 세계에 갇혀 힘들고 외로운 시간을 견뎌야 하는 사람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바랐던 저자의 마음처럼, 이 책이 독자들에게 잠시 숨을 고르기 위해 찾는 나만의 케렌시아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저자는 말한다.

‘사방이 온통 행복인데’는 가톨릭 인터넷서점 바오로딸, 인터파크, 교보문고, 알라딘, 예스24,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