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MI특별기획
[MI 분양특집] 아현뉴타운 랜드마크, GS건설 ‘염리3구역 재건축’총 1694가구 중 일반분양 395가구, 전용42~114㎡
2·5·6호선, 공항철도, 경의중앙선 등 편리한 대중교통
'염리3구역(가칭)' 조감도. 사진=GS건설 제공

[매일일보 이아량 기자] GS건설이 염리3구역을 재개발해 아현뉴타운의 새로운 랜드마크를 선보인다.

GS건설은 서울시 마포구 염리동 507번지 일대에 ‘염리3구역(가칭)’을 오는 3월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27층, 18개동, 전용면적 42~114㎡ 총 1694가구(일반분양 395가구)로 구성된다. 이중 일반분양 면적별 가구 수는 각각 59㎡ 140가구, 84㎡ 190가구, 114㎡ 65가구다.

아현뉴타운 내에 위치한 염리3구역은 편리한 대중교통이 가장 큰 장점이다. 북쪽으로는 지하철 2호선인 이대역과 아현역이 지나고 동쪽으로는 5호선인 애오개역과 공덕역이 지나간다. 특히 공덕역의 경우에는 5호선뿐 아니라 6호선, 공항철도, 경의중앙선까지 4개의 노선이 지나간다.

인근에는 신촌로, 마포대로, 강변북로 등이 있어 편리한 교통 인프라를 갖췄다. 광화문, 종로,여의도, 상암 디지털미디어 시티(DMC) 등 중심상업지구의 접근성이 뛰어난 직주근접형 단지다.

교육시설로는 연세대, 이화여대, 서강대, 홍익대 등 명문대학교와 한서초를 비롯, 숭문중·고(자율형 사립고), 서울여중·고 등이 인접해 있다.

생활편의시설로는 신촌 현대백화점, CGV, 신촌세브란스병원, 마포아트센터가 가까이 위치한다.

뿐만 아니라 아현뉴타운은 지형적 조건에 의한 양호한 조망 경관을 자랑한다. 북측으로는 안산과 인왕산이 있고 동측으로는 남산, 서측으로는 노고산이 있으며 남측으로는 한강 조망이 가능하다. 

환경친화적 설계를 위해 뉴타운 내에는 보행공간과 휴식공간을 유기적으로 연계한 그린네트워크가 구축돼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생활권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자이 브랜드에 걸맞게 입주민을 위한 다양한 편의 시설도 조성된다. 내부에 엘리시안 가든, 힐링가든 등이 들어서 입주민에게 쾌적한 단지 내 환경을 제공한다. 

자이가 자랑하는 입주민 커뮤니티센터, 자이안센터에는 수영장, 피트니스센터, 실내골프연습장, 샤워실, 독서실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이아량 기자  toleranc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