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인천 동구, 송림골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청회 개최패밀리-컬처노믹스타운, 송림골 사업 선도지역 지정 및 활성화 계획 승인 위해 마련
송림골 도시재생사업 공청회. 사진=인천 동구

[매일일보 김양훈 기자] 인천 동구(구청장 이흥수)는 9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주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송림골 도시재생사업 선도지정 및 활성화 계획 수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구에 따르면 이번 공청회는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에‘송림골’도시재생사업인‘패밀리-컬처노믹스 타운, 송림골’사업이 선정됨에 따라 이 지역에 대한 선도지역 지정과 활성화계획 승인을 위한 사전절차로 마련됐다.

특히 송림오거리 주변지역이 대상인‘송림골’도시재생사업은 총 사업비 745억원 규모에 달하는 대단위 도시재생프로젝트로, 복합커뮤니티 센터를 통한 자생적 지역공동체 활성화 도모 및 마을일자리 432개를 창출하고 야구테마파크, S-I·Mom Zone 조성으로 가족중심의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하며, 지역명물 특화거리·사계 솔마당 등 원도심의 매력적인 도시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날 공청회는 전경희 인천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의 주재로 전문가 토론과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으며, 주민들의 주 관심사인 주택도시기금 지원 활용에 대한 설명도 이루어졌다.

구 관계자는 “이번 공청회를 거쳐 국토부로부터 선도지역 지정과 활성화계획 승인 받을 계획이며, 향후 지역주민들과의 긴밀한 공조로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반영한 특색 있는 재생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의 공동체가 살아나고 상권이 활성화되는 등 일자리가 창출되는 도시재생의 선진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양훈 기자  dpffhgla111@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