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정치 국회·정당
기자협회 "홍준표, 언론탄압 말라"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2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국위원회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규리 기자] 한국기자협회는 5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MBN의 정정보도에도 불구하고 해당 방송사의 출입금지와 취재거부 조치를 한 것에 대해 비상식적 결정이라며 즉각 철회할것을 촉구했다.

앞서 홍 대표는 지난 2일 신임 당협위원장 임명장 수여식에서 MBN이 보도한 온라인 기사 중 일부 표현을 문제삼아 “MBN은 오늘부로 출입금지한다”고 밝혔다. MBN는 이날 오전 '홍 대표가 몇 년동안 성희롱을 했다'는 제목으로 류여해 전 최고위원의 성희롱 주장을 보도했다.

그러나 류 전 최고위원이 '몇 년동안'이 아니라 '오랜시간' 동안이라고 수정을 요청하자 MBN은 기사를 내리고 이에 대한 정정기사를 냈다. 그러나 홍 대표는 정정보도에도 불구하고 해당 방송사에 대한 법적인 소송을 준비와 더불어 당사 출입 금지 조치를 내린것이다.

기자협회는 언론 보도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하면 정정보도 또는 언론중재위원회를 비롯한 여러 조치를 통해 충분히 문제를 제기하고 바로잡을 기회가 있음에도 대한민국의 법조인이기도 한 홍 대표의 이번 결정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그러면서 협회는 "홍 대표의 MBN에 대한 취재제한 조치를 명백한 언론탄압으로 규정한다"면서 "지금이라도 출입제한 조치를 즉각 철회하고 잘못된 언론관을 바로잡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규리 기자  love9361@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