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대한민국이 좋다] 맥도날드, 5년간 행복의 버거 20만개 기부
맥도날드 직원들과 로날드 맥도날드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의미로 행복의 버거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맥도날드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맥도날드는 자사 사회공헌활동인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통해 지난 5년간 20만여개의 행복의 버거를 지역사회에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행복의 버거 캠페인은 우리 주변의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애쓰는 구성원에게 든든한 한 끼 식사를 제공하고자 2013년 시작된 활동으로 5년 동안 꾸준히 이어져 맥도날드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 잡았다.

맥도날드는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매주 800여개의 행복의 버거를 전달해 왔다. 다양한 기관과 단체 1700여개소에도 행복의 버거를 제공해 왔다. 전국 아동복지시설의 어린이들, 병원에서 일상을 보내야 하는 어린이 환우와 가족들, 새터민들에게도 버거를 기부했다.

최근에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공식 파트너사로서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는 자원봉사자들에게 행복의 버거를 전달했다.

조주연 한국맥도날드 대표는 “지난 5년간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통해 한국 사회의 다양한 이웃들에게 의미 있고 든든한 한 끼를 제공할 수 있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맥도날드는 관심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사랑을 실천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아라 기자  arakim7@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 강예성 2018-01-12 16:24:48

    1955년 4월 15일, 미국 일리노이 주 데스플레인스,레이 크록님이 창립한 맥도날드.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버거 20만개를 기부했다니 정말 놀랍습니다.

    저도 관심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사랑을 실천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사람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화이팅!!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