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정치 여의도 25시
유승민 "바른-국민 입법공조로 신뢰 쌓아야..."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통합포럼 세미나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가 얘기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규리 기자]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는 7일 "(예산처리가 끝난) 국회는 중요한 입법이 기다리고 있다. 국민의당과 입법공조를 통해 신뢰를 쌓아가는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통합포럼 세미나에 참석해 "입법공조가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통합을 전제로 한 정책연대인) 정책연대협의체의 갈 길"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난 예산처리 과정에선 양당이 공통 추구하는 가치를 끝까지 실현하진 못했다"고 평가면서도 "입법 관련해선 같이 노력할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그는 이어 "이번 정기국회를 넘어서 양당이 진지한 노력으로 입법에서 협력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면 국민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지금부터 정기국회 남은 기간이나 그 이후 국회에 중요한 입법이 기다리고 있지 않느냐"면서 "크게 봐서는 내년 지방선거 전에 개헌이나 선거구제 개편이 이뤄질수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바른정당이나 국민의당이 공통적으로 입법, 서비스발전기본법이나 국회법이나 방송법, 공수처와 관련된 그런 부분에 있어 입법공조가 이뤄질 수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그는 "그런 입법 공조를 통해 양당간의 신뢰를 쌓아가는게 중요하다"며 "그런 점에서 정책연대협의체가 더 발전하길 바란다"고 했다.

박규리 기자  love9361@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