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MI특별기획
[MI 분양특집] 내진설계 1등급 ‘구미 확장단지 쌍용 예가 더 파크’6가지 타입 757가구 분양…보전녹지 연봉산과 맞닿아
구미 국가산업단지 4-5공단 배후지역 인근 수요 풍부
‘구미 확장단지 쌍용 예가 더 파크’ 투시도. 사진=쌍용건설 제공

[매일일보 이아량 기자] 쌍용건설이 경북 구미에서 규모 6.0~6.6의 지진을 견딜 수 있는 내진설계 1등급 아파트 ‘구미 확장단지 쌍용 예가 더 파크’ 총 757가구를 분양하고 있다.

경북 구미시 확장단지 6블록(산동면 신당리 일원)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5~25층, 10개동 규모이며 전용면적 84㎡A-E 5개타입 631가구, 115㎡ 126가구 등 총 6가지 타입으로 구성됐다.

3-4베이 판상형 위주 평면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고 팬트리와 드레스룸이 제공돼 수납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특히 이 단지 바로 앞에는 약 1만평의 대규모 중앙공원이 조성되며 뒤편에는 지구 내 유일한 자연 보전녹지인 연봉산 자락과 맞닿아 있어 270도 와이드 그린 조망이 가능하다.

또 72.9m에 달하는 동간 거리로 조성되는 등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춘 것도 장점이다.

단지 내에는 구미지역 최초로 입주민들의 여가와 취미생활을 위한 야외 캠핑장이 들어서며 어린이들을 위한 야외 물놀이 시설과 약 800m의 단지 산책로가 조성된다.

구미 최초 범죄예방 환경설계시스템인 셉테드와 지상에 차 없는 데크식 주차장, 스쿨존, 맘스 스테이션 등이 도입되며 전자 경비 시스템, 스마트 키친 시스템, 무인택배와 세탁함, LED 조명 설치, 온수절약형 에코스텝 카트리지 등도 제공된다.

한편 구미 확장단지는 첨단 업종으로 개발되는 구미 국가산업단지 4-5공단 배후지역으로 주거 선호도가 가장 높은 옥계동과 차로 2분 거리에 있는 것도 특징이다.

현재 국가 5산단 지역에는 도레이사(社)가 약 1조6000억원을 투자해 2020년 완공 예정인 미래형 산업단지 하이테크밸리를 조성하고 있다. 이로 인해 12만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도레이사 입주 시점에 주택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확장단지에서는 지난 4월과 8월에 각각 강동고(가칭)와 신당초(가칭)가 오는 2020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한 신설계획이 확정됐다. 아울러 이곳에 2018년까지 총 1만224가구가 입주할 예정으로 입주예정자들의 학교 신설 관련 문제도 해소될 전망이다.

구미 확장단지 쌍용 예가 더 파크는 현재 잔여가구 선착순 분양 중이며 총 분양가의 60% 중도금 대출이 가능하다.

(주)지엠P&D와 코리아신탁(주)이 시행하며 입주는 오는 2019년 1월이다.

이아량 기자  toleranc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