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KB국민은행, 동물자유연대에 기부금 1억 전달유기동물 입양, 길거리동물 치료 등 위기동물 구호 활동 지원
(왼쪽부터 세 번째)신홍섭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대표, (왼쪽부터 네 번째)조희경 동물자유연대 대표가 지난 12일, 동물자유연대 남양주반려동물복지센터에서 ‘KB위기동물 구하기’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일억원을 동물자유연대에 전달했다. 사진=국민은행 제공

[매일일보 송현주 기자] KB국민은행은 지난 12일 동물자유연대 남양주반려동물복지센터에서 ‘KB위기동물 구하기’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일억원을 동물자유연대에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KB위기동물구하기’는 지난달 한 달간 국민은행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 진행된 고객 참여 이벤트 실적에 따라 국민은행이 최대 일억원을 기부하는 캠페인으로 기부금은 유기동물 입양지원, 길거리동물 치료 등 위기동물을 구호하는데 쓰여지게 된다.

이번 공익캠페인에는 9300여명의 고객이 해시태그와 함께 자신의 반려동물 사진을 찍어 인스타그램 이벤트에 참여했으며 페이스북에서는 7000여명이 이벤트 게시물을 공유하거나 반려동물과의 버킷리스트를 댓글로 올려 총 1만6000여명의 고객이 이번 이벤트에 참여했다.

신홍섭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대표는 “1인가구가 증가하면서 반려동물 부양인구가 늘어나고 있고 관련 금융서비스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니즈를 반영한 금융의 역할과 유기동물 입양 및 치료지원 등 사회적 책임 또한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그룹은 지난 7월 적금, 카드, 신탁 등으로 구성된 ‘KB펫코노미 패키지’를 출시한 바 있다. KB국민은행은 앞으로도 반려동물 양육가구의 다양한 금융 니즈에 따른 보험 상품 등 맞춤형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반려동물 유기나 학대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위기동물 치료 및 입양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송현주 기자  shj1004@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