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증권·금융
한국거래소, 투자자에 ‘KSM 주요 기업정보’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한국거래소가 투자자들에게 KSM(KRX 스타트업 마켓)기업의 주요정보 제공에 나선다. 이는 KSM거래를 활성화하고, 정보부족으로 인한 투자자 관심을 환기시키기 위해서다.

한국거래소는 NICE평가정보가 보유한 KSM(KRX 스타트업 마켓) 기술평가정보를 활용해 KSM 거래를 촉진시킨다고 14일 밝혔다.

KSM은 한국거래소가 지난해 11월 스타트업 육성을 지원하고 코넥스나 코스닥으로의 상장촉진을 위해 출범했다. KSM은 10개월 만에 등록기업수가 출범 당시 37사에서 69사로 약 2배 가까이 증가했고, 클라우드 펀딩 등을 통해 자금조달도 개선되는 추세다.

단 스타트업기업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재무정보 이외에 별도의 공시의무를 두고 있지 않고 있어, 투자정보 부족으로 투자자의 관심과 주식거래 부진 등 문제점이 있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거래소는 오는 18일부터 KSM등록기업이 자체 제작한 ‘기업 및 제품 홍보 동영상’을 투자자에 제공할 예정이다. 홍보동영상은 해당 기업이나 주요 제품, 기술력 등을 집중적으로 소개하는 자료로, 투자자는 이를 통해 기업에 대한 이해가 수월해질 것으로 보인다.

또 거래소는 NICE평가정보와의 시스템 개발을 거쳐 다음달 말부터 KSM기업에 대한 기술평가정보도 제공한다. 기술평가정보에는 스타트업의 기술평가등급과 기술분석 정보, 시장분석 정보 등이 포함됐다. 이 밖에 주요주주나 주요사업현황, 경영진 정보 등 기업현황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홍보동영상이 기업이 자체 제공하는 주관적 정보라면 기술평가정보는 신뢰성있는 제3의 기관이 제공하는 객관적 정보”라며 “투자자는 두 정보를 비교분석해 해당 기업에 대한 투자가치를 보다 정확히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석경 기자  adsl11654@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