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재계
최태원 SK 회장 장녀 윤정씨, 벤처기업 회사원과 내달 결혼

[매일일보 이한듬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장녀 윤정씨(28·사진)가 다음달 결혼한다. 상대는 벤처기업 회사원이다.

4일 재계 및 SK그룹 등에 따르면 윤정씨는 오는 10월 21일 IT분야 벤처기업에서 근무하는 A씨와 결혼한다. A씨는 재벌집안이 아닌 평범한 가정에서 자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서울대학교를 졸업한 뒤 글로벌 경영컨설팅업체인 베인&컴퍼니에서 근무하면서 윤정씨와 만나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전해진다.

윤정씨는 중국 베이징 국제학교를 졸업한 후 미국 시카고대에 입학해 생물학을 전공했다. 이후 시카고대 뇌과학 연구소, 미국 하버드대 물리화학 연구소 등에서 근무하다 베인&컴퍼니를 거쳐 최근 SK바이오팜에 입사해 경영전략실 산하 전략팀에서 선임매니저로 근무하고 있다.

결혼식은 서울 시내 모처에서 양가 친인척과 지인만 초청해 비공개로 치러질 예정이다.

이한듬 기자  ondal84@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