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재계
대한상의 “기아차 통상임금 판결, 상급심 기대”

[매일일보 이한듬 기자] 대한상공회의소는 31일 기아자동차[000270]가 통상임금 소송에서 패소한 것에 대해 “이번 판결은 대법원이 제시한 신의칙을 인정하지 않은 것”이라며 “상급심에서는 보다 심도 있게 고려해 판단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한상의는 “통상임금 소송은 노사 당사자가 합의해온 임금관행을 스스로 부정하는 것일 뿐 아니라 노사간 신뢰를 무너뜨리는 행위”라며 “향후 노사간 소모적 분쟁을 방지하기 위해 정부와 국회는 통상임금의 개념과 범위를 명확하게 정하는 입법조치를 조속히 해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한듬 기자  ondal84@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