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대한민국이 좋다] 롯데지알에스, 용산구 독거노인 위한 지역 봉사 운영용산구 갈월사회복지관서 용산구 거주 독거노인 초청 삼계탕 제공
롯데지알에스가 11일 용산구 갈월사회복지관에서 용산구에 거주한 독거노인에게 본부 임직원들이 직접 준비한 삼계탕을 제공했다. 사진=롯데지알에스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롯데지알에스가 11일 용산구에 위치한 갈월사회복지관에서 용산구 거주 독거노인을 위한 ‘말복 맞이 삼계탕 식사 지원’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지친 지역 어르신들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시도록 바라는 마음에서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롯데지알에스 임직원으로 구성된 샤롯데 봉사단이 참석해 식사를 지원했으며 롯데지알에스 본부 임직원들이 직접 준비한 삼계탕을 약 150명의 어르신들에게 대접했다.

롯데지알에스 관계자는 “입추가 지났음에도 계속되는 무더위에 지친 어르신들의 심신을 위로하고 건강히 여름을 보내실 수 있도록 복날 건강식인 삼계탕 식사 지원을 기획했다”며 “나눔 실천을 위해 지역 이웃들을 위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겠다”고 전했다.

김아라 기자  arakim7@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