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 패션·라이프
문화재청, 고궁 야간 특별관람 창경궁까지 확대 시행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문화재청은 8월 경복궁(8.20.~9.2./12일간)만 개방키로 예정돼있던 고궁 야간 특별관람을 창경궁까지 추가로 확대 시행하고, 경복궁은 6일간 개방 기간을 늘리기로 했다.

창경궁 통명전

 창경궁은 8월과 9월에 조명 개선을 위한 사전조사 시행으로 야간 관람 일정이 없었으나, 휴가철을 맞아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과 피서객들이 도심 속 궁궐에서 야경을 즐기며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8월 중 6일간 특별히 개방한다.

  •  2017년 고궁 야간 특별관람
  • 경복궁 8월 13일~9월 2일(18일간 / 8.15., 8.22., 8.29. 휴무)
  • 창경궁 8월 13일~19일(6일간 / 8.14. 휴무)
  • 경복궁 9월 17일~30일(12일간 / 9.19., 9.26. 휴무)개최.
  • 경복궁 8.15.(화) 주간(09:00~18:30 / 입장마감 17:30) 개방

 

야간 특별관람 시간은  △8월에는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입장 마감 오후 9시까지), △ 9월에는 오후 7시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입장 마감 오후 8시 30분까지)이며, 야간 특별관람 예매를 하지 못한 경우에는 상시 야간관람이 가능한 덕수궁(오후 8시까지 입장, 오후 9시까지 관람/월요일 휴무)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경복궁 야간 특별관람 기간에 맞춰 국립고궁박물관도 야간에 연장 운영할 예정이다(8.18. 제외). 사전 예매없이 무료로 입장할 수 있으며, 궁중유물 전시 관람과 함께 박물관 야외 마당도 쉼터 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한복 착용자 무료입장을 원하는 관람객은 사전에 인터넷 예매(1일 1,000명)를 하고 당일 올바른 한복을 착용한 후(본인 확인을 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 매표소에서 관람권으로 교환해야 관람이 가능하다.

창경궁 환경전

2017년 8~9월 고궁 야간 특별관람 관람권(유료)과 한복착용자 무료예매는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오는 8월 11일(경복궁‧창경궁)과 9월 8일(경복궁) 각각 오후 2시에 시작한다. 

일반인 유료 관람권 예매는 1인당 4매, 한복 착용 무료 관람권 예매는 1인당 2매로 제한된다. 인터넷‧전화 예매자는 관람 당일 매표소에서 예매자 본인 신분 확인 후 관람권을 배부받아 입장하면 된다.

경복궁 경회루

□ 인터넷 예매(PC, 모바일)는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가능하다

□ 전화 예매(만 65세 이상 어르신만 가능)는 인터파크(☎1544-1555, 월~토요일 09시~20시, 일요일‧공휴일 9~18시)에서 가능하다

□ 현장구매: 경복궁 550매(어르신 50매, 외국인 500매), 창경궁 350매(어르신 50매, 외국인 300매) / 외국인은 현장구매만 가능

경복궁 근정전

8~9월 개최 예정인 고궁 야간 특별관람에 대한 자세한 사항과 2017년 고궁 야간 특별관람 전체 일정은 경복궁, 창경궁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이번 여름 고궁 야간 특별관람의 확대 개방을 통해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이 여름밤의 고궁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며 즐기길 바라며, 앞으로도 문화유산으로 국민 누구나 행복한 삶을 실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