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체육 공연·전시
김해분청도자관, 개관 8주년 기념 전시회 개최‘분청愛-김해시민과 명사와 함께하는 분청’ 주제

[매일일보 강세민 기자] 김해분청도자관은 ‘분청愛-김해시민과 명사와 함께하는 분청’을 주제로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개관 8주년 기념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행사에는 관내 주요 기관장, 국회의원, 시의원, 학교장 등 50여 명의 지역명사와 지난 6월 1일부터 7일까지 일반시민의 신청을 받아 선정된 시민 50여 명의 작품도 함께 전시 된다.

이번 전시회 작품들은 김해도예협회 소속 도예가들이 성형하고 초벌구이한 도자기에 관내 명사와 시민들이 글씨나 그림을 직접 쓰거나 조각하고 다시 재벌해 완성된 작품들이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가야건국 이천년 세계도시 김해’를, 민홍철 국회의원은 ‘불긍세행종루대덕(사람은 사소한 일일망정 삼가지 않으면 큰 덕에 누를 끼치게 됨)’ 그리고 김경수 의원은 ‘함께 만드는 사람사는 세상’이라는 문구를 새겨 넣었다. 아울러 일반 시민들은 각자의 소망과 목표, 가족의 건강과 행복에 대한 내용을 주로 새겨 넣었다.

전시회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도자관 휴무일이다.

한편, 김해분청도자관은 2009년에 개관해 매년 6만여 명의 관람객이 찾고 있는 김해의 숨겨진 명소로 알려져 있으며 1층은 전시실, 2층은 판매장으로 구성돼 있다. 

1층 전시실에는 여러 공모전 수상작품, 국보 분청사기 재현 작품 등이 전시되어 있으며 2층 판매장에는 지역 작가의 개성 있는 작품들이 전시·판매되고 있다.

강세민 기자  semin3824@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