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KT,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위해 임직원 자원봉사자 선발1월 말부터 2월 중순까지 강릉 지역 경기장에 배치, 선수단과 경기운영 지원
KT 소속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이 1차수 기본교육을 마치고 결의를 다지는 모습.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이우열 기자] KT[030200]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150여명의 임직원 자원봉사자를 선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파트너사를 대상으로 운영되는 평창동계올림픽 단체 자원봉사단 중 최대 규모다.

KT는 지난 3월 28일부터 4월 12일까지 전체 임직원과 임직원 가족들을 대상으로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 모집 캠페인을 진행했다. 

봉사자 모집에는 1000여명이 몰렸고, 외국어 능력 테스트와 면접을 통해 이 중 150명의 자원봉사자가 선발됐다.

이번에 선발된 KT 소속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은 동계올림픽에 대한 이해, 자원봉사자로서의 활동 요령 등 자원봉사자의 기본소양을 함양하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이틀간의 기본교육을 차수 별로 나눠 이수하게 된다.

향후 KT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은 일반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과 동일하게 1월말부터 2월 중순까지 강릉 지역의 경기장에 배치돼 선수단과 경기운영을 지원할 예정이다.

자원봉사에 참여한 박소영 KT 유무선사업본부 대리는 “지구촌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의 자원봉사자로 참여 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KT를 대표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또한, KT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공식통신파트너로서 세계 최고수준의 올림픽 대회통신 서비스와 5G 시범서비스를 위해 9월부터 600여명의 사내 네트워크 전문가를 선발해 순차적으로 현장에 투입할 계획이다.

김형준 KT 평창동계올림픽추진단 전무는 “KT는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5G를 비롯한 KT의 우수한 네트워크 인프라를 제공한다”며 “KT의 우수한 인재들은 올림픽 무대에서 한국의 ICT기술을 알리고 원활한 대회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우열 기자  wylee726@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