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대한민국이 좋다]BC카드 임직원 헌혈 급성혈액암 환자 돕기KT그룹 주관 ‘사랑의 헌혈 캠페인’ 진행해
BC카드 임직원들이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헌혈을 하고있다.

[매일일보 김정국 기자] BC카드(채종진 대표이사 사장)는 18~19일 이틀간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8일 서울 서초동 소재 BC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은 임표 BC카드 재무실장을 비롯해 BC카드 임직원 30여명이 참여했다.

BC카드 임직원들이 BC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헌혈을 하고 급성혈액암으로 투병 중인 KT Engcore 임직원을 지원하기 위해 헌혈 증서를 기부했다.

‘사랑의 헌혈 캠페인’은 BC카드 임직원을 대상으로 19일까지 진행되며, 모집된 혈액은 대한적십자사에 전달된다.

또한 급성혈액암으로 투병 중인 KT Engcore 임직원을 지원하기 위한 헌혈 증서 기부 캠페인도 현장에서 진행한다.

임표 BC카드 재무실장은 “우리 임직원들의 작은 실천이 혈액 부족으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분들께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BC카드의 모든 임직원은 앞으로도 적극적인 사회공헌을 통해 따듯하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정국 기자  newmail@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MI 카드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