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대한민국이 좋다] 쌍용차, 현장감독자 대상 CEO 간담회 실시
최종식 쌍용자동차 대표이사가 간담회에서 직원들과 대화의 시간을 갖는 모습. .사진=쌍용차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쌍용자동차[003620]는 경영진과 현장감독자들이 경영현황을 공유하고 신뢰와 공감대 형성을 통해 경영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현장감독자 대상 CEO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오전 쌍용차 평택공장 생산본부 제2교육장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 인력·관리본부장 하광용 부사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생산본부 산하 현장감독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2016년 사업성과 및 2017년 사업목표 등 경영 현황을 공유하고 현장의 애로사항 청취 및 회사를 위한 다양하고 진솔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3월 서울모터쇼를 통해 공개된 대형 프리미엄 SUV G4 렉스턴이 다음달부터 본격 판매되는 만큼, 완벽한 품질과 탄력적인 생산운영을 통해 시장의 호평이 판매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생산현장 안정화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최종식 대표이사는 “어려운 경영환경 하에서도 지난해 쌍용차가 9년 만에 흑자전환에 성공할 수 있었던 것은 생산현장 직원들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회사와 공감대를 형성해 경영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MI 카드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