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서울
‘2017 서울국제마라톤’ 개최...광화문~잠실 등 구간별 교통통제
2017 서울국제마라톤 코스도 및 교통통제 구간. <서울시 제공>

[매일일보 김천규 기자] 19일(일요일) 오전에 서울도심을 차량으로 이동할 계획이 있다면 교통통제에 대해 미리 알아 봐야 한다. 서울국제마라톤 개최로 광화문에서 잠실운동장 주경기장 구간이 오전 7시 50분부터 오후 1시 35분까지 단계별로 교통통제가 이뤄지기 때문이다.

서울시는 19일 대한육상연맹과 동아일보사가 공동으로 국내 유일의 골드라벨 마라톤대회인 ‘2017 서울국제마라톤’을 서울 광화문 등 도심에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국·내외 마라톤선수 142명을 포함, 2만여 명의 마라톤 동호인들이 광화문광장을 출발해 잠실주경기장까지 달린다.

이날 국내마라톤 신기록 및 국내여자마라톤 한국신기록 도전과 함께 총 3만 5000여 명의 국·내외 마스터스 선수들이 42.195Km 풀코스, 10km 단축코스에 참가한다.

12시 30분부터는 잠실 종합운동장 광장 무대에서 참가자 완주를 축하하는 인기 가수 하하&스컬, 배치기, 헬로비너스 등의 공연이 펼쳐진다. 이번 대회는 채널A 방송을 통해 오전 7시 50분부터 국내에 생중계되며 유럽, 미주, 아프리카, 호주, 러시아, 중국, 일본 등 세계 108개 국가에도 중계될 예정이다.

이날은 마라톤 주요구간이 오전 7시50분부터 오후 1시 35분까지 단계별로 교통통제가 이뤄진다. 통제는 세종로, 을지로, 청계천, 종로, 능동로, 광나루길, 왕십리길, 뚝섬길, 자양로 등 강북도심과 잠실대교, 석촌호수 사거리에서 도착지인 잠실종합운동장에 이르는 구간이다.

주요구간 통제시간은 △광화문광장, 오전 5~8시 40분 △광화문역 사거리~남대문(세종로·태평로), 오전 7시 50분~8시 47분 △남대문~동대문운동장역~광교~신설동오거리, 오전 8~11시 5분 △신설동 오거리~자양2동 사거리, 오전 8시 55분~12시 45분 △자양2동 사거리~잠실주경기장 동문(송파구 일대), 오전 9시 10분~오후 1시 35분 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다산콜센터(국번없이 120), 서울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시는 이날 서울지방경찰청, 소방재난본부, 민간의료봉사단, 긴급의료기관을 연계하는 응급구조체계를 갖출 계획이다.

김천규 기자  kck-1009@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박효숙 2017-03-19 12:24:55

    사전홍보를 많이 했더라면 오늘 과 같은 망신은 을듯 올림픽도로에서 아예 진입을 못하도록 했어야했어요
    11시약속에 12시30반에 도착ㅠㅠ   삭제

    • 마라톤 2017-03-18 18:53:57

      진짜 앵간히 뗘라 교통방해하지마라 좀

      경기도가서뛰면안되냐

      교통통제로인한 경제적손실이 천문학적이다   삭제

      MI 카드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