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이스타항공, 기내 호신술 등 폭력행위 대응 훈련 진행
이스타항공이 16일 오전 서울 강서구에 있는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 제4기동단 경찰42기동대에서 기내 안전 강화를 위한 호신술 훈련을 진행했다.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이스타항공은 16일 오전 서울 강서구에 있는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 제4기동단 경찰42기동대에서 기내 안전 강화를 위한 호신술 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에는 이스타항공 객실승무원 안전 훈련 심사관 및 교관 ,사무장 등 15명이 참가했으며, 기내 호신술 등 폭력행위 대응 및 진압 요령에 대해 실습위주로 훈련을 진행했다.

경찰42기동대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진 이번 훈련은 절권도 한국 총본관장을 맡고 있는 김종학 관장이 교관으로 함께 참석하여 승무원들에게 기내에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호신술을 교육했다.

최근 국내 한 항공사에서 기내 만취승객 난동 사건으로 기내 안전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이스타항공은 △항공기내보안요원 무기사용법 등 실습위주의 훈련 강화 △정기보안교육 훈련시간 추가 △남성객실승무원 지속채용 등을 안전 훈련 강화에 나서고 있다.

더불어 이스타항공은 총 370여명의 객실승무원이 이론교육, 실제 실습훈련, 해외 사례 분석 및 교육을 통해 항공기 안전보안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채널을 통한 현장 실습 훈련을 늘려나가 기내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