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튼경주, 지진피해 복구성금 1억원 전달
상태바
힐튼경주, 지진피해 복구성금 1억원 전달
  • 김찬규 기자
  • 승인 2016.10.11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천규 기자] 

(주)우양산업개발 힐튼경주 조영준 대표(오른쪽 둘째)가 경주시장에게 성금 1억 원을 전달하고 있다.

㈜우양산업개발 힐튼경주 조영준 대표는 10일 경주시를 방문해 지진피해 복구지원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조 대표이사는 “시민들이 삶의 터전으로 돌아가는 데 조그만 도움이라도 되길 바란다”며, “지역 관광업계가 지진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조기에  관광산업을 정상화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최양식 경주시장은 “관광산업 정상화를 위해 10월 관광지 무료입장, 관광진흥기금 융자 확대, 문체부 가을여행주간(10.24~11.6) 집중 홍보, 하반기 정부기관 및 도단위행사 지역 집중 유치 등 다각적인 회복대책을 강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힐튼경주는 지난 5월 대구·경북에서는 처음으로 국내 최고등급인 5성호텔에 선정되었으며, 매년 동국대 경주캠퍼스 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