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체육 종교
조윤선 문체부장관 불교조계종 총무원 예방자승 총무원장 "불교 연등회, 유네스코 문화유산 등재 힘써달라"당부

 

12일 오전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대한불교총무원을 예방해 환담 후 자승총무원장 및 배석자들과 기념촬영 사진=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 홍보실 제공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불자 정치인 출신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취임 인사를 위해 12일 오전 대한불교 조계종 총무원을 예방했다.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에서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을 만난 조윤선 장관은 "우리나라의 문화가 세계로 뻗어 나갈 수 있는 큰 힘은 불교에 있다"며 취임인사를 전했고 총무원장 자승 스님은 "어려운 청문회를 잘 통과했다"며 "문화에 대해 누구보다 관심과 열정이 많은 장관에게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윤선장관과 자승총무원장이 연등 공양 후 기념촬영    사진=대한불교 조계종홍보실 제공

이어 자승스님은 "한국불교의 세계화를 위해 파리에 갔을 때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뉴욕에서 프랑스로 건너와 팔만대장경 천년에 대한 연설을 해준데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조 장관은 "한국 불교가 현대인들의 삶에 큰 지혜를 주고 있고, 우리나라의 문화가 세계로 나갈 수 있는데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불교계에서 정부의 문화 정책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와 조언을 구했다.

이에 대해 자승 스님은 "연등회가 유네스코에 등재될 수 있도록 조 장관이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조윤선 장관의 총무원 예방에는 조계종 총무부장 지현 스님, 기획실장 혜일 스님, 문화부장 정안 스님,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성효 스님, 원용기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 등이 배석했다.

정부내 대표적인 불교통인 조윤선 장관이 앞으로 불교를 비롯한 종교계와 정부의 문화 예술 정책을 어떻게 펼쳐나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