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 스포츠·레저
경기관광공사 7월 추천 가볼만한 곳 소개건강 실천 양주 육지장사, 천년은행나무 양평 용문사

[매일일보 강세근 기자] 새벽예불을 마치고 108배를 올리고 싱그러운 숲을 산책하니 건강에도 이롭다. 오늘은 고즈넉한 산사에서 지친 일상에 수고한 나에게 합장하니, 최근 스트레스에 지친 현대인을 위로하는 다양한 테마의 템플스테이가 주목 받고 있다. 불교문화를 체험하며 공부하는 템플스테이도 좋고, 속세를 벗어난 고요한 산사에 머물며 스스로를 돌아보며 휴식을 취해도 좋다. 

광릉 비밀의 숲을 걸으며 ‘봉선사 템플스테이’

‘봉선사 템플스테이’

봉선사는 울창한 원시림이 보존된 국립수목원 인근에 자리한 대가람이다. 969년 고려 광종 때 법인국사가 창건했으며, 조선시대 예종이 광릉의 능찰로 지정하고 '봉선사'라 명명했으며, 많은 불자와 관광객이 찾는 사찰로 매년 이맘때에는 일주문 옆 연꽃정원의 연꽃과 수련이 볼만하다. 

경내에는 500년 된 봉선사 느티나무와 사찰의 중심이 되는 전각에 큼지막한 한글 현판이 걸린 '큰법당'이 인상적이다. 산사의 아름다운 전통문화와 불교정신을 만나는 봉선사 템플스테이의 가장 큰 매력은 새벽 예불과 아침공양을 마치고 이어지는 '숲속 걷기 명상'이다.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광릉숲의 원시림 구간으로 국립수목원과 업무협약을 맺어 템플스테이 참가자에 한해 개방되는 '비밀의 숲'이다. 사람의 발길이 드나들지 않은 아름드리 숲을 산책하는 동안 복잡한 생각을 떨치고 오롯이 스스로를 돌아보며 자연과 하나 되는 특별한 시간을 누릴 수 있다.    

7월과 8월 휴가철에는 주말에 시간 내기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매주 수요일에 1박2일 체험형 템플스테이를 운영한다. 7월 말 여름방학을 맞은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사찰예절과 불교문화를 체험해보는 심성학습 프로그램 '봉선사 여름숲속학교(부처님 품 안에서 편히 쉬기)'를 진행한다.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 봉선사길 32
 
문화유산 수려한 여강의 정취 '신륵사 템플스테이’

'신륵사 템플스테이’

여강의 아름다운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신륵사. 일주문에서 경내까지 모두 평평한 길로 이루어져 누구나 쉽게 방문할 수 있고, 경내에 많은 문화재가 있어 문화유산 답사와 템플스테이를 동시에 즐길 수 있으며, 신륵사 다층전탑과 다층석탑, 극락보전과 조사당 등 보물과 경기도지정문화재로 지정된 문화유산이 가득하다. 

경기도 문화해설사의 재미있는 설명을 꼭 귀담아 들어보는 것이 좋다. 한 폭의 동양화를 연상시키는 여강과 '강월헌'의 수려한 풍경도 신륵사의 자랑이다. 신륵사에서는 천년이 넘는 긴 세월 한국인의 정신적 안식처가 되어온 사찰에서스님들의 수행을 체험하며 그 의미를 스스로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문화체험형 프로그램은 먼저 사찰의 예절에 대하여 알아보고 경내 역사탐방을 진행한다. 저녁공양 후에는 저녁예불과 스님과의 차담을 통해 마음의 안정을 찾는다. 다음날에는 새벽예불과 명상, 108배와 아침산책 등 의미 있는 시간이 이어진다. 정해진 템플스테이 일정을 자율기도와 휴식으로 대체하고 예불 참석이 자유로운 휴식형 프로그램은 일상에 지친 몸과 마음이 작은 쉼표를 찍어준다. 경기도 여주시 신륵사길 73

건강 실천 템플스테이 '육지장사 템플스테이'

'육지장사 템플스테이'

양주시 백석읍 도리산 깊은 곳에 위치한 육지장사는 불교의 전통문화와 수행정신을 배우면서 건강에 이로운 특별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그 중 첫 번째가 건강 체험형 템플스테이로 스트레스에 지친 몸과 마음의 집착에서 벗어나, 진정한 휴식을 통하여 재충전할 수 있는 길을 제시한다. 

주요프로그램으로는 108배와 명상과 더불어 맥반석 옥돌을 천연 한방재료와 함께 구워 찜질하는 '게류마늄 온구체험'과 기의 순환을 돕고 오장육부와 내분비선 기능강화에 도움을 주는 '쑥뜸 온구체험'을 더해, 만성피로를 해소하고 저항력을 올려 성인병예방에 도움을 준다. 

두 번째는 단식형 템플스테이. 오랜 전통을 이어온 산사의 다이어트프로그램으로 육지장사'선차'를 이용한 식이요법과 쑥뜸, 온구체험를 더한 체온상승효과를 통해 만병의 근원인 비만에서 벗어나는데 효과적인 프로그램이다. 자율신경의 균형을 잡아주고 체내 활성산소를 배출해 깨끗한 피부의 건강을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올해에는 여름휴가를 이용한 전문단식 프로그램을 3박4일, 4박5일 일정으로 진행하는데, 불가의 건강비법을 활용해 배고픈 고통 없이 단식을 할 수 있다.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기사로471번길 190

천년은행 나무 고즈넉한 산사여행 '용문사 템플스테이'

'용문사 템플스테이'

천년의 세월을 머금은 은행나무를 품은 양평 용문사에는 복잡한 마음을 다스리고 나를 찾는 다양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고즈넉한 산사에서 여유와 한가로움을 즐기며 지찬 심신을 쉬게 해주는 '휴식형' 템플스테이도 좋고, 은행나무와 호흡하며 몸과 마음의 건강을 챙기는 체험형 템플스테이 '나를 챙기다 생생건강' 프로그램에 참여해도 좋다. 

'체험형' 템플스테이에는 새벽예불과 108배, 은행나무 호흡, 염주만들기와 사찰음식 체험 등의 일정이 포함된다. 내면의 자유를 찾는 '명상프로그램'에는 걷기, 앉기, 눕기 명상 후, 느낀 점을 나눠보는 '명상배우기'와 새벽예불과 108배 후, 은행나무 호흡명상 등이 포함된다. 명상과 참선을 통해 나를 돌아보고, 숲길 산책과 다도체험을 통해 건강을 생각하고 은행나무잎 소원지를 작성하며 가족의 평안을 기원한다.

용문사의 상징인 은행나무는 수령 1,100살로 추정되며 신라 경순왕의 아들 마의태자가 나라를 잃고 금강산으로 가는 길에 심었다는 설과 의상대사가 지팡이를 꽂아 놓은 것이 자라났다는 두 가지 전설이 전해진다. 동양에서 가장 큰 은행나무로 천연기념물 제 30호로 지정 보호되고 있다. 경기도 양평군 용문면 용문산로 782

강세근 기자  focus@paran.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