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판도라TV, 모바일 개인방송 앱 ‘플럽’ 136개국 서비스

[매일일보 이근우 기자] 판도라TV는 모바일 개인방송 애플리케이션(앱) ‘플럽’ 서비스를 세계 136개국으로 확대했다고 9일 밝혔다.

판도라TV가 이번에 출시한 글로벌 서비스는 한 달간의 베타 서비스 기간동안 시범 운영된 일본, 홍콩, 대만, 싱가폴을 포함해 미국, 러시아, 인도, 브라질 및 중동지역 등으로 서비스 가능 국가가 확대됐다.

판도라TV 관계자는 “세계 각국 이용자의 유입으로 24시간 동안 방송이 활성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플럽을 통해 세계 MJ와 시청자가 소통하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판도라TV는 이번 업데이트에서 플럽 내 MJ추천 기능도 추가했다. 시청자는 국가별로 인기 있는 MJ의 방송을 추천 받을 수 있으며, 선호하는 MJ가 방송할 때 알림 메시지를 받아 방송을 놓치지 않고 볼 수 있게 유저 편의 기능이 개선됐다.

더불어 방송 송수신 부분의 안정화 작업을 통해 방송품질을 더욱 향상시켰다. 향후 주문형비디오(VOD), 가로모드 등 새로운 기능을 추가로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김경익 판도라TV 대표는 “이번 서비스 출시로 플럽은 미어캣과 페리스코프에 이어 글로벌 모바일 방송 앱으로서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며 “독보적인 사용자환경(UI) 및 영상처리 기술력으로 기존의 모바일 라이브 방송 앱과 차별화된 플럽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판도라TV는 이용자들과의 공동 개발을 모토로 방송을 통해 질의응답(Q&A)을 진행하며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있다.

판도라TV는 좋은 의견을 제공한 이용자에게 소정의 선물도 지급한다. 참여는 구글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플럽을 설치한 후 하면 된다.

이근우 기자  grew909@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