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팔당수계 하천정화활동 지원사업 점검
상태바
경기도, 팔당수계 하천정화활동 지원사업 점검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5.05.1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7년부터 매년 7개 지역 본부에 1천만 원 도비 지원
쓰레기 수거·불법행위 감시·수질모니터링 등 수질 개선활동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경기도는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용인·남양주 등 팔당수계 7개 지역의 하천 정화활동 단체 지원 사업에 대한 중간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중간 점검은 지원 단체의 투명한 지원금 집행과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추진하는 것으로, 팔당수계 지역 민간단체인 한강지키기운동본부 산하 7개 지역본부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도 수자원본부는 이번 중간 점검에서 올해 팔당수계 정화활동 기 지원금(50%)에 대한 단체의 회계 처리사항 및 사업계획 추진사항 등 점검하고, 점검 결과에 따라 나머지 지원금(50%)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도는 2007년부터 팔당수계 지역 민간단체인 한강지키기운동본부 산하 7개 지역본부에 매년 각각 1천만 원씩 도비 보조금을 지원해왔다.

수자원본부 관계자는 "점검결과 위법사항은 법적 조치하고, 보완할 부분이 있으면 지도 및 개선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와 지역본부들은 팔당호 유입지천의 하천변 쓰레기 수거, 불법행위 계도 감시 및 하천 수질모니터링 사업 등 깨끗한 팔당호를 만들기 위한 민관 협력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