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수자원본부, 덕풍천 정화 활동 실시
상태바
경기도수자원본부, 덕풍천 정화 활동 실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5.03.01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수기 수질오염예방 위해 하천 생활쓰레기 및 부유물질 등 10톤 수거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경기도수자원본부(본부장 한배수)가 갈수기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하남시 덕풍천 정화활동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1일 수자원본부에 따르면 하남시 덕풍천에서 경기도수자원본부, 한국수자원공사, 하남시 공무원 등 8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하천정화활동을 실시했다. 

덕풍천은 수도권 주민 식수원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 하천으로 생태하천으로 복원했다.

그러나 하남시 도심을 관통하는 관계로 초기 강우 시 물고기 폐사사고가 가끔 발생하고 있어 경기도가 특별히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하천이다.

참가자들은 이날 해빙기를 맞아 겨우내 쌓여있던 하천변 쓰레기와 수중에 침적된 쓰레기 등 약 10톤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한배수 수자원본부장은 “해빙기는 수질오염의 우려가 가장 높은 시기.”라며, “오염원을 사전 제거해 수질오염을 방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정화활동 배경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