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 “중소기업협동조합법 개정안 통과 촉구”
상태바
中企 “중소기업협동조합법 개정안 통과 촉구”
  • 김혜나 기자
  • 승인 2024.02.21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사진=중기중앙회 제공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사진=중기중앙회 제공

매일일보 = 김혜나 기자  |  중소기업계가 협동조합의 공동사업 활성화 및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중소기업협동조합법률’ 개정안을 국회에서 조속히 통과시켜줄 것을 촉구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21일 성명서를 내고 이같이 밝혔다.

중소기업계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균형성장을 이루기 위해서는 협동조합의 역할과 성장이 필요하다”며 “이미 지난 2019년 중소기업협동조합법 개정을 통해 협동조합의 공동사업에 대한 공정거래법상 담합규정 적용배제 근거가 마련되었지만, 세부 고시와 단서규정의 모호한 해석으로 인해 제도 활용이 어려웠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소비자 이익침해 금지’ 문구의 소비자 범위를 명확히 하고, 시장지배적 지위에 해당하지 않는 협동조합에 대해서는 공동사업 수행을 촉진하고자 하는 것으로, 공동구매·생산·판매·AS 등 공동사업 활성화에 따른 원가 및 투자비용 절감은 제품 품질향상과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들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경계가 사라지고 글로벌 무한경쟁인 시장 상황에서 조합이 판매사업을 통해 시장을 교란하기란 불가능에 가깝다”며 “오히려 자금력을 갖춘 대기업의 계열화, 수직통합 등에 대응하기에도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라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지난해 11월 30일 여야 합의를 통해 위원장 대안으로 상임위에서 의결된 법안이 법사위에 상정조차 되지 못했다”며 “어렵게 상임위를 통과한 개정안이 이번 국회에서 좌초되지 않도록 중소기업협동조합법개정안이 조속히 국회에서 통과되기를 간곡히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