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2028 대입 제도 개편안 집중 설명회 추진
상태바
광주시교육청, 2028 대입 제도 개편안 집중 설명회 추진
  • 윤성수 기자
  • 승인 2024.02.2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형・융합형 수능(국, 수, 영, 한국사, 탐구, 제2외국어/한문) 대비
고교 내신 5등급 체제(상대평가 병기) 대비
사진=광주시교육청 전경
사진=광주시교육청 전경

매일일보 = 윤성수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오는 2028학년도 대학입시 개편에 맞춰 제도가 적용되는 올해 중3 학생과 학부모 대상 집중 설명회를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교육부가 지난 12월 확정해 발표한 2028 대입 제도 개편안은 올해 중학교 3학년부터 적용된다. 이에 시교육청은 학생·학부모 대상으로 진행되는 고등학교 입학 기본계획 및 전형요강 설명회를 오는 4월부터 총 5회 권역별로 진행할 예정이다. 설명회는 2028 대입 제도의 새로운 방향성과 정책에 대한 이해, 대비 방안 등의 내용들 포함된다. 특히 상세 설명을 위해 대입 개편안에 대한 시교육청 차원의 표준 강의안을 만들어 활용할 계획이다. 

2028 대학입시는 오는 2025년부터 적용되는 고교학점제에 맞춰 공부하는 학생들이 맞춤형 진로진학을 설계할 수 있도록 수능 및 내신 평가방식을 크게 개편했다. 

첫째, 통합형・융합형 수능 과목 체계를 도입한다. 과목선택에서 유불리를 해소하기 위해 선택과목을 폐지했다. 국어 영역은 ’공통(독서, 문학)+선택(화법과작문, 언어와매체 중에서 택1)‘에서 ’공통(화법과언어, 독서와작문, 문학)과목‘으로 변경했다. 

수학 영역은 ’공통(수학Ⅰ, 수학Ⅱ)+선택(확률과통계, 미적분, 기하 중에서 택1)‘에서 ’공통(대수, 미적분Ⅰ, 확률과통계)과목‘으로 변경했다. 이와 더불어 탐구 영역의 경우는 사회 공통과목(고1 통합사회)과 과학 공통과목(고1 통합과학)을 통합 응시한다. 기존에는 사회탐구는 9개 과목, 과학탐구는 8개 과목, 총 17개 과목 중에서 최대 2개를 선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