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 석적읍, 가로수 겨울옷 입히기 행사·따뜻한 겨울나기 공연
상태바
칠곡 석적읍, 가로수 겨울옷 입히기 행사·따뜻한 겨울나기 공연
  • 이정수 기자
  • 승인 2023.12.1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들 손길로 황량한 거리가 따뜻하게 변신~
김재욱 칠곡군수(왼쪽)는 겨울옷 입히기 행사에 직접 참여하여 가로수 나무 옷을 입히고 있다.
김재욱 칠곡군수(왼쪽)는 겨울옷 입히기 행사에 직접 참여하여 가로수 나무 옷을 입히고 있다.

매일일보 = 이정수 기자  |  경북 칠곡군 석적읍 주민들이 겨울철 황량한 거리를 따뜻하게 바꾸기 위해 두 팔을 걷어붙였다. 석적읍사무소는 지난 9일 중리 섬내공원과 남율리 일원의 가로수에 겨울옷을 입히는 행사를 열었다.

여기에 사용된 가로수 겨울옷은 양말을 생산하면서 남은 산업 폐기물인 양말목을 활용하여 만들어졌으며 석적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도 제작에 함께 참여했다.

올해 처음으로 기획된 이번 행사는 가족 단위 참가자와 주민 100여명이 참여할 만큼 큰 호응을 얻었다.

앞서 지난 7일에는 졸업을 앞둔 석적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직접 만든 겨울옷을 중리 일원 가로수에 설치하여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첫걸음을 내딛기도 했다.

이날 김재욱 칠곡군수는 겨울옷 입히기 행사에 참가하고 봉사자를 격려했다. 또 겨울옷 입히는 행사에 이어 섬내공원에서 어묵 나눔과 무대 공연도 펼쳐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