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대통령, 지구대·소방서 찾아 격려…사격 훈련 시연도 참관
상태바
尹 대통령, 지구대·소방서 찾아 격려…사격 훈련 시연도 참관
  • 염재인 기자
  • 승인 2023.09.3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을지지구대 및 중부소방서 연이어 방문
경찰관들과 간담회…소방공무원 애로사항 청취
윤석열 대통령이 추석인 지난 29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원폭 피해 동포 오찬 간담회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추석인 지난 29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원폭 피해 동포 오찬 간담회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 염재인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서울 중부경찰서 을지지구대와 중부소방서를 방문해 추석 연휴에 근무하는 경찰과 소방관들을 격려했다. 윤 대통령은 간담회에서 현장 경찰관들의 근무 여건 개선을 약속한 뒤 사격 훈련 시연을 참관했다. 이어 중부소장서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들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에 위치한 중부경찰서 을지지구대와 중부소방서를 방문했다. 

윤 대통령은 먼저 을지지구대를 방문해 현장 경찰관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올해 연말에 퇴직을 앞둔 고광범 을지지구대 지구대장부터 지난해 12월에 경찰에 임용된 박무성 순경까지 직원 10여명이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추석 명절에도 치안 활동에 여념이 없는 지구대원을 격려하고, 현장 경찰관들의 근무 여건 개선을 약속했다. 이에 참석자들은 대한민국 경찰관으로서 자부심을 갖고 업무에 임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윤 대통령은 간담회를 마친 후 을지지구대 7층에 설치된 시뮬레이션 사격장을 방문해 사격 훈련 시연을 참관했다. 시뮬레이션 사격장은 이상동기 범죄, 흉악 범죄 등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현장 대응 능력 강화의 일환으로 설치됐다. 현장 경찰관들이 실제 사용하는 총기와 같은 크기와 무게의 모형 총기로 훈련할 수 있도록 시설이 갖춰져 있다.

윤 대통령은 지구대를 떠나기 전, 경찰 무전망을 통해 중부경찰서 경찰관들에게 격려와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매 순간 국민들을 위해 노력해주길 당부했다.

이어 중부소방서를 방문한 윤 대통령은 추석 연휴 특별경계근무 현황을 보고받았다. 차고로 자리를 옮긴 윤 대통령은 출동 대기 중인 새내기 소방관, 구조대장, 지휘팀장 등 일선 근무자 30여명을 격려했다.

윤 대통령은 추석 연휴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고 맡은 소임을 다하는 소방공무원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현장 소방관들은 윤 대통령 방문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