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치매극복유공기관 도지사 표창 수상
상태바
서산시, 치매극복유공기관 도지사 표창 수상
  • 오범택 기자
  • 승인 2023.09.21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관리사업 내실화와 치매 환자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로 인정
이완섭 서산시장(가운데)이 관련 공무원과 함께 충남도지사 표창 수상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제공=서산시

매일일보 = 오범택 기자  |  충남 서산시가 제16회 치매극복의 날 기념식에서 치매극복유공기관으로 선정돼 충청남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서산시는 치매관리사업 내실화와 치매 환자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치매관리사업 유공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날 행사는 김태흠 충남도지사, 박상돈 천안시장, 지역 국회의원, 지역 주민, 치매 유관기관 관계자 등 약 8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매극복에 대한 범국민적인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따뜻한 관심과 사랑으로 함께 만드는 치매친화사회’라는 슬로건을 주제로 진행됐다.

서산시는 2018년 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한 이후 치매조기검진사업, 치매환자 맞춤형사례관리 서비스, 치매환자 쉼터프로그램, 보호자 힐링프로그램, 자조모임 등 다채로운 서비스를 발굴‧제공하고 있다.

특히, 치매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한 치매안심센터 운영, 치매환자 가정 안전관리를 위한 가정환경개선사업, 지역 농림자원을 연계한 치매치유농업, 치매안심마을 운영 확대, 우수선도사업 공모에 선정되는 등 치매친화적 사회 분위기 형성에도 힘쓰고 있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다양한 치매관리서비스 제공을 통해 치매 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을 높이고 치매안심서산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산=오범택 기자 hiddencor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